Highlight

연금과 IRP계좌는 연간 납입한도를 공유합니다. 세액공제 한도를 넘어서 입금이 가능하다는 소리인데요. 그렇다면 세액공제 한도 그 이상을 넣게 되면 어떤 장점이 있을까요?

 

<연금저축400만원 넘게 넣으면 뭐가 좋나요?>

 

안녕하세요 박곰희입니다.
우리는 이제 연금저축은 세액공제 한도가 400만원,
IRP는 한도가 700만원이다.
이런 건 하도 많이 들어서 알고 있습니다.
근데 연금과 IRP는 합해서 1년동안 1,800만원까지 부을 수 있습니다.
왜 세액공제 한도는 작은데 저축한도는 큰것일까요?
그걸 넘도록 저축하면 과연 우리에게 좋은 점이 있을까요?
오늘 그걸 알아보겠습니다. 가실까요?

 

[연금/IRP의 한도]
연금저축과 IRP의 한도에 대해 다시 한번 정리하고 넘어가겠습니다.
대한민국 사람 누구에게나 한명당 1년동안 1,800만원의 저축 가능한 연금한도를 가지고 있습니다.
연금저축이랑 IRP는 계좌의 종류는 전혀 다르지만, 노후준비라는 동일한 목적을 가지고 있기 때문에, 저축한도를 공유하고 있습니다.
즉, 이 1,800만원의 한도를 쪼개쪼개 여러개의 연금저축 또는 IRP를 만들 수 있습니다.
예를들면, 1800만원짜리 한도의 연금저축을 하나만 만들 수도 있고, 또는 한투연금저축에 200만원, 우리은행IRP에500만원, 미래에셋IRP에 300만원,KB증권 연금저축에 300만원, 나중을 위해 남겨둔 한도 500만원.
이렇게 해둘수도 있다는 거죠. 여러개로 쪼개둔 경우, 어디에 넣든 간에 1년동안 저축한 것을 다 합해서, 700만원까지 세액공제를 받게 됩니다.
여러개로 쪼갠다고 해서 세액공제 측면에서 더 유리하거나 한건 없습니다.
굳이 여러개로 하면 좋은 점은, 연말정산의 과정에서 내가 세액공제 받기 원하는 것은 그냥 두고, 안받고 싶은 것은 빼면서 관리할 수 있다는 거랑, 만약 급한돈이 필요해서 해지를 할 때, 여러개중에 하나만 해지를 할 수 있다는 정도의 활용도만 있습니다.
그리고 한도400만원, 한도700만원 이런 말에 너무 얽매이실 필요는 없습니다.
꼭 이걸 맞춰야 혜택을 받는 것이 아닙니다.
한도라는 말은 바구니의 크기 같은 겁니다.
거기까지 담을 수 있다는 의미입니다.
(신용카드 한도가 1000만원이라고 그걸 꽉꽉 채워서 쓰지 않잖아요?)

 

[한도 설정 어떻게 할까?]
새로 연금을 개설을 하신다면 1800만원을 어떻게 쪼개야 하나?
고민이 되실 수 있는데요. 제가 딱 정해드릴게요.
연금저축을 먼저 열든, IRP를 열든, 그냥 한도 900만원으로 설정하시면 됩니다.
내가 개설한 것 말고, 나머지를 언제 어떤 이유로 또 개설해야 할지 모르니까요.
이렇게 900/900으로 한도설정을 해두시면 웬만한 상황에서 다 활용이 가능합니다.
요렇게 되겠죠?
연금저축은 저축한도900에 세액공제 400만원, IRP는 저축한도900에 세액공제 300만원, 이 상태에서 본인에게 맞는 우선순위를 정해서 부으시면 됩니다.
참고로 연금저축과 IRP의 비교영상은 바로 이 영상을 봐주시면 되고요, 예를들면 1순위는 연금저축 400만원 채워서 세액공제 풀로 받기 2순위는 IRP에 300만원 채워서 세액공제 더 받기 3순위는 IRP에 600만원 채워서 리츠사기, 4순위는 연금저축에 500만원 채워서 미국ETF사기 이런식으로요

 

[사용가능한 한도가 없다고 뜬다면?]
아! 그리고 가끔 댓글 질문으로, 제 영상을 보시고 연금저축 열어야지 했는데 사용가능한 한도가 없다고 뜨면서 개설이 안되시는 분들이 있더라구요.
그건..
내가 예전에 무언가에 가입했던 것이 연금저축이었던거죠.
연금저축은 보험, 신탁, 펀드 다양하게 있으니까 뭔가 하나 갖고 있는거죠.
그게 한도를 다 잡아먹고 있는 경우가 많습니다.
확인하는 방법을 알려드릴게요~
네이버에 ‘통합연금포털’을 치고 들어갑니다.
거기서 좌측상단에 ‘내연금조회’를 누르고 바로 아래에 ‘내연금조회’를 누릅니다.
그러면 내가 그동안 국민연금을 얼마나 부었고, 가지고 있는 연금저축이랑 IRP가 다 나옵니다.
여기서 내가 어떤 금융사에 연금을 갖고 있는지 확인한 후에, 그 금융사의 고객센터에 전화해서 한도를 낮추거나, 그 금융사의 홈페이지에 들어가서 한도를 낮춰주면, 새롭게 확보된 그 한도로 연금저축이나 IRP를 개설하실 수 있습니다.
(이제부터 개설하시는 건 잘 챙기실 수 있겠죠? 이제 마음가짐이 다르잖아요?)

 

[세액공제 한도 넘게 저축하기]
이렇게 연금저축과 IRP는 돈을 넣을 수 있는 ‘저축한도’와 세액공제를 받을 수 있는 ‘세액공제 한도’가 다릅니다.
연금저축에 400만원 맞춰서 넣으시는 분들은 1400만원 만큼 한도가 남을거고 IRP를 가지고 계시거나 IRP와 연금저축 둘다 가지고 계신분들은 1100만원의 한도가 남습니다.
대부분의 경우엔, 세액공제 한도에 딱 맞춰서 저축을 하시고, 여기 남은 룸을 활용하시지 않습니다.
소수의 투자자분들이 이 룸을 적극적으로 활용하시는데요, 주로 자금의 여력이 넉넉해서 연금도 다 찼고, ISA도 다 채운 경우.
노후준비가 미흡한데 지금은 소득이 좀 높아서 연금을 많~이 준비하려고 하시는 분, 이런 분들이죠.
제가 지금부터 하나씩 알려드릴 내용을 보시고, 아~ 이건 나한테 필요한 거네. 라고 생각이 드신다면, 잘 활용해보시기 바랍니다.

 

[첫번째, 언제든 세금없이 중도출금이 가능하다]
첫번째 장점은, 세액공제 넘도록 저축하면 그 돈은 시간이 지나도 중도출금이 가능하고, 아무런 세금도 떼지 않고 출금이 가능하다는 것입니다.
(다만, 이것은 ‘연금저축’에만 국한된 겁니다. 아쉽게도 IRP는 중도출금이 안됩니다)
세액공제 넘치도록 넣으면, 그 돈만큼은 세액공제를 안받기 때문에 연금저축의 가장 큰 제약인 ‘묶이는 것’으로부터 자유롭습니다.
그래서 중도출금을 아무런 페널티 없이 할 수 있는거죠.
내가 갖고 있는 연금저축 안에는 요렇게 3가지 종류의 돈이 들어있습니다.
몇년동안 부었던 돈들이 다 합해져서 잔고로 ‘00000000원’ 이렇게 하나로 떠있지만 그 안에 있는 돈들은 실제로 아래의 3가지 종류로 꼬리표가 달려 있어서 구분이 가능합니다.

연금저축400만원 넘게 넣으면 뭐가 좋나요? 20220531100237874 ZIVD76BN

해마다 세액공제 한도 넘지 않도록 부어 오셨다면 여기서 녹색부분이 아예 없는 거죠.
넘치게 넣으신 분들만 녹색부분이 있을 겁니다.
여기 녹색부분은 중도출금이 가능합니다.
중도출금은 ‘연금보험료 등 소득세액공제확인서’라는 서류를 홈택스에서 떼다가 지점에 가지고 가시거나 유선으로 신청하시면 할 수 있습니다.
예를 들어, 해마다 500만원씩 저축하셨다면 해마다 100만원씩 이 녹색부분이 쌓였을 거고, 10년정도가 지난 상태라면, 급할 때 1000만원 정도는 아무런 페널티 없이 찾을 수 있다는 뜻이죠.
만약 해마다 연금저축에 900만원씩 10년동안 저축하셨다면 급할때 5000만원을 찾아쓸 수 있습니다.
이렇게 중도출금이 가능하다는 것은 IRP 대비 연금저축이 갖고 있는 장점이고요.
계좌속에 세액공제를 안받은 원금이 있다면 자금 유동성을 더 좋게 해서 활용할 수 있다는 거죠. 마치 이 돈만큼은 나의 비상금처럼 생각할 수 있는거죠.

 

[두번째, 계좌를 해지해도 기타소득세를 안 낸다]
두번째 장점은, 돈이 급해서 계좌 자체를 해지해도 세액공제를 받지 않은 원금 부분만큼은 기타소득세를 부과하지 않는다는 것입니다.
연금저축이나 IRP는 13.2%또는 16.5%의 세액공제를 받죠.
그래서 그런 혜택을 받는 대신, 해지를 할 때는 16.5%의 기타소득세를 뗍니다.
이름은 세금이지만 사실상 그동안 받았던 걸 뱉아내는 개념인거죠.
13.2%를 받아왔던 사람은 더 많이, 16.5%를 받아왔던 사람은 받은만큼을 뱉아내는 거죠.
근데 이렇게 해지를 할 때도 이 녹색의 돈에는 기타소득세를 물리지 않습니다.

연금저축400만원 넘게 넣으면 뭐가 좋나요? 20220531100237874 ZIVD76BN

그래서 만약 내가 해마다 1800만원이라는 한도를 꽉꽉 채우면서 연금자산을 모아왔던 분이라면, 돈이 진짜 급해서 해지를 하게 되어도, 체감상 생각보다 작은 금액의 기타소득세를 내게 되는거죠. 혜택을 안 받았으니 페널티도 없는거죠.

 

[세번째, 연금받을 때 연금소득세를 안 낸다]
세번째 장점은, 세액공제 안받은 그 부분이 나중에 연금으로 나올 때는 연금소득세를 물지 않는다는 것입니다.
급하면 뺄수도 있다고 말씀드렸지만, 그런 일 없이 쭉 가지고 가서 연금으로 수령하게 될 때 세부담이 아주 작아진다는 의미죠

연금저축400만원 넘게 넣으면 뭐가 좋나요? 20220531100237874 ZIVD76BN

자 다시 이 그림을 보면요, 연금저축 안에 이런 돈들이 들어있게 되고, 나중에 연금수령신청을 하시게 되면 녹색 부분인 ‘세액공제를 받지 않은 원금’ 이 부분이 먼저 나옵니다.
그리고 우리가 연금받을 때 내는 걸로 알고 있는 바로 이 ‘연금소득세’를 녹색이 나올때는 떼지 않습니다.
세액공제를 받은 원금인 파란색 부분과, 수익금인 빨간색 부분, 이 돈이 나올 때 연금소득세를 떼고 받게 됩니다.
연금소득세의 세율은 이렇습니다.

연금저축400만원 넘게 넣으면 뭐가 좋나요? 20220531100250637 63WJV4JM

그러니까 저축을 해온 과거의 오랜 시간동안 누적되었던 녹색부분이, 모두 나와서 소진되기 전까지는 연금소득세를 내지 않습니다.
그러니 만약 여러분들 중에 노후자금 자체를 넉넉하게 준비하기 위해서, 항상 많이 저축을 하시는 그런 경우라면, 그 의도대로 많은 노후자금이 모이게 됩니다.
그리고 그 안에는 상당히 많은 이 녹색부분의 돈이 들어있을거고, 연금을 타쓰는 기간 초반에는 세금 걱정을 따로 할 필요가 없는거죠.
결국 급하면 뺄 수 있지만, 급한일이 생기지 않아서 쭉 가지고 가서 연금으로 받는다고 하더라도 충분히 노후에 도움이 되는거죠.

 

[네번째, 과세이연은 그대로 누린다]
다섯번째 장점은, 원금이 얼마가 되었든 그로 인해 생겨난 수익에 대해서는 과세이연은 그대로 누린다는 것입니다.
앞의 것들을 쭉 설명을 들어보면, 이런 생각이 드실 겁니다.
아니, 내 돈 그대로 들어있다가 나중에 그대로 받는 것 같은데, 왜 넣어야 할까?
그 해답은 ‘수익금의 극대화’에 있습니다.

연금저축400만원 넘게 넣으면 뭐가 좋나요? 20220531100237874 ZIVD76BN

다시 이 그림을 보면, 세액공제 한도에 딱딱 맞춰서 넣으시게 되면 파란색의 크기가 사실 별로 크지가 않습니다.
10년동안 부어도 4000만원에서 7000만원 정도 되겠죠.
물론 그 원금으로 인해 불어난 수익금이 하기 나름 이겠지만, 정말 커지는 것에는 한계가 있을 겁니다.
근데 세액공제 안받은 원금을 많이 넣는다면, 여기 녹색부분을 더 적극적으로 활용하게 되면.
이 파란색보다 훨씬 큰 녹색이 생기게 되고, 그럼 상당히 큰 원금을 넣어둘 수 있게 됩니다.
그렇게 큰 원금으로 투자를 해서 조금이라도 더 큰 빨간색의 수익금을 만드는 것이 이 녹색의 돈이 가지는 유일한 목적입니다.
빨간색의 수익부분이 불어날 때는 15.4%의 배당소득세를 당장 떼지 않고, 다 미뤄줍니다. 과세이연 해준다고 하죠. 연금은 정말 초장기로 투자하는 계좌입니다.
그래서 여기서 생기는 과세이연 효과가 주는 복리의 효과가 상당히 큽니다. 당장 들었을 때는 (“세금 십프로 남짓한거 안뗀다고 그렇게 결과가 달라지겠어?”) 라고 생각이 들수도 있는데요.
연금계좌는 다릅니다. 정말 무시할 수가 없습니다.
제가 제 주변 지인들이나 가족들께 만들어 준 연금저축이 대략 7~8년 전인데요.
이분들의 계좌를 보더라도 누적수익률이 상당히 높습니다.
시장은 들쭉날쭉 하지만 연금은 계속 갖고 가기 때문에 누적수익률이 높은데요.
세금을 떼지 않고 과세이연 해준 것이 준 효과가 상당히 큰거죠.
또, 제가 여러분들께 보여드리기 위해 연금저축에서 돈이 불어나는 걸 시뮬레이션 같은 걸 돌려서 자료를 만들어 보려고 해도요.
과세가 있고 없고의 차이가 너무나 큽니다. 기간이 너무 긴 계좌라서 수익률 1%를 올릴때마다 뒤의 금액이 허무맹랑하게 커져서 세일즈 자료로 사용을 할수도 없습니다.
지금처럼 시장이 침체되고 그럴 때는 진짜 장기적으로 우상향 하긴 하는 걸까? 라는 의심이 들지만, 지금같은 하락을 다 지내온 연금계좌에는 항상 높은 누적수익률을 보여줍니다.
저 또한 마찬가지구요. 따로 만나거나 하면 저의 것을 보여드리지만, 영상에서 말씀드리긴 자극적일 것 같아서 보여드리긴 어렵지만요. 아무튼! 우리는 시장의 장기 우상향을 믿고 투자를 하는 사람들이고, 그 투자를 나의 노후를 위해 연금저축에석 하고 있는 사람들이기 때문에, 장기적인 시장 우상향 그건 전제해야 합니다.

 

[다섯째, 사적연금 1,200만원 한도에 포함 안 된다]
다섯번째 장점은 연금을 수령할 때 사적연금1200만원에 포함이 안된다는 겁니다.
우리가 연금을 배우다보면 항상 듣는 이야기가 있습니다.
‘연금을 수령할 때 사적연금을 1년동안 1200만원 넘게 수령하게 되면, 그 금액 전체가 연금소득세 과세가 아닌 종합소득세 과세로 넘어가 된다’
연금소득세는 3.3~5.5%지만 종합소득세는 6.6~49.5%의 세율을 가지고 있습니다.
대부분의 경우에는 연금소득세보다 종합소득세가 불리할 가능성이 더 높기 때문에, 연금수령을 할 때 최대한 1년동안 1200만원이 넘지 않도록 수령을 합니다.
모아놓은 금액이 많으면 연금수령기간을 늘려서 조절을 하는데요.
이 사적연금1200만원의 한도를 계산할 때도, 세액공제를 받지 않은 원금, 이 돈들은 포함을 시키지 않습니다.
그러니까 내가 연금을 수령할 때 절대 종합소득세로 넘어가지 않아야 하시는 분들은, 세액공제를 받지 않은 원금, 이 녹색부분이 많은 분들은, 이게 다 나올때까지는 걱정하실 필요가 없다는 거죠.
그리고 그 돈들이 나오는 기간 동안에는 다른 연금을 함께 수령신청을 해가지고, 함께 받으셔도 1200만원의 한도로부터 자유로울 수 있죠.
연금이 여러개가 있으셔서 수령할 때 전략을 짜실 필요가 있으실때는, 이렇게 세액공제 안받은 원금이 많은 연금이랑, 다 받은 연금이랑 시기를 조절해서 수령을 하시면 잘 피해가실 수 있습니다.

 

[어떻게 활용할지 정리해 봅시다]
결국, 남는 한도를 채우면서 원금을 극대화해서, 정말 초장기간 동안 과세이연을 효과를 이용해서 복리효과를 극대화 시키면서 ‘수익금’을 크게 만드는 것에 그 목적이 있습니다.
수익금을 크게 만들어 놓고, 필요하면 빼서 쓸 수도 있고, 가만히 두면 세금없이 연금으로 타서 쓰는거죠. 결국 이렇게 이 한도를 활용하시는 경우는, 이미 세액공제 만큼은 충분히 채울 수 있고, ISA계좌에 2000만원도 이미 넣은 상태, 그 다음으로 우리가 생각해볼 수 있는 선택사항이라고 생각됩니다.
투자금의 여력이 되신다면, 들이시자마자 아~ 이걸로 노후 준비나 넉넉하게 해놔야겠다! 이런 생각이 드실겁니다.

 

[아웃트로]
지금까지 세액공제 한도 넘도록 저축하는 것의 활용법을 배워봤습니다.
이게 모두를 위한 컨텐츠는 아닐 수 있지만, 필요하신 분들께는 도움이 되는 내용이었으면 좋겠습니다.
연금을 너무 많이 준비해서, 나중에 세금 때문에 골치가 아플 여러분들의 성투를 기원합니다. 감사합니다.

 

연금저축400만원 넘게 넣으면 뭐가 좋나요? 20220524090009157 9Q0A3OEE

 

본 칼럼과 관련한 저작권은 원 저작자 개인 및 법인에게 있습니다. 저작권자의 허락 없이 본 칼럼을 복제 및 배포하는 행위는 금지됩니다. 본 칼럼은 특정상품에 대한 투자권유 또는 투자광고의 목적으로 제작된 자료가 아닙니다. 본 칼럼은 작성 시점에서 신뢰할 수 있다고 판단되는 각종 자료와 통계 자료를 이용하여 작성되었습니다. 그러나, 본 칼럼의 내용은 확정적이지 않으며, 향후 변경될 수 있으므로, 미래에 대한 보증이 될 수 없습니다. 또한, 본 칼럼에서 소개하는 투자방법은 개별 투자자들의 특수한 상황을 감안하지 않은 일반적인 내용으로써, 본 칼럼을 참고한 일체의 투자행위에 대한 최종적인 판단은 투자자의 결정에 의하여야 하며, 당사는 투자자의 판단과 결정, 그 결과에 대해 일체의 책임을 지지 않습니다.

연금저축400만원 넘게 넣으면 뭐가 좋나요?                                 800x240 04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