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디터의 노트

2021년 명실상부한 빅 키워드로 자리매김한 메타버스. 연일 다양한 뉴스에 오르내리고 책이나 영상 등 관련 분석도 쏟아지지만, 정작 명확한 이해는 쉽지 않습니다. 10월의 똑똑 리포트 주제는 메타버스입니다. 앞으로 한 달 동안 메타버스와 메타버스 시대의 의미, 메타버스가 활용되는 영역과 그 변화들을 짚어볼 텐데요. 그 첫 시간인 이번 화에서는 메타버스란 정확히 무엇이고 왜 떠올랐는지에 대해 살펴봅니다.

메타버스 라이징

메타버스 메타버스란 무엇인가? 6164bff4760e6c2d242a610f  EB A6 AC ED 8F AC ED 8A B8 20 EC 9D B4 EB AF B8 EC A7 80 20 15

 

혜성처럼 출현한 메타버스의 화제성은 시간이 지나도 수그러들지 않습니다. 오히려 관련 이슈들과 함께 그 관심을 더해가고 있는데요. 로블록스, 포트나이트, 제페토와 같은 대표적인 메타버스 플랫폼이 계속해서 성장을 이어가는가 하면 SNS계의 공룡 페이스북은 수년 내에 메타버스 기업으로 전환하리라는 포부를 밝혔습니다. 구글, 마이크로소프트(MS), 아마존, 애플, 엔비디아 등 세계 주요 정보통신기술(ICT) 기업들도 관련 기술 확보에 열을 올리고 있죠.

 

우리나라 정부 역시 지난 7월 발표한 ‘디지털 뉴딜 2.0’ 사업에 메타버스를 포함하고 내년부터 관련 산업을 집중 육성할 계획을 밝혔습니다. 현재로선 시장 전망도 밝습니다. 영국의 다국적 컨설팅기업 프라이스워터하우스쿠퍼스(PwC)가 추산한 메타버스의 시장 규모는 2030년에 1조5429억달러(한화 약 1764조원)에 이릅니다.

 

메타버스의 소환

‘메타버스'(Metaverse)란 말이 처음 등장한 것은 지금으로부터 약 30년 전입니다. 미국의 공상과학 소설가인 닐 스티븐슨이 1992년 출간한 소설 <스노우 크래쉬>를 통해서죠. 소설 속 주인공인 히로가 ‘아바타’를 통해 접속해 사회·경제적 활동을 영위하고 적들을 물리치는 가상세계의 이름이 바로 메타버스입니다.

지난 20년간 놀라운 일이 벌어졌다면 미래 20년은 SF영화에서나 보던 일이 벌어질 것이다. 메타버스가 오고 있다. — 엔비디아 CEO 젠슨 황

오늘날 메타버스의 이름을 다시 꺼내 든 것은 엔비디아의 CEO 젠슨 황입니다. 엔비디아는 그래픽 카드로 시작해 인공지능, 반도체 업계의 패권을 다투고 있는 회사인데요. 그는 2020년 10월6일 열린 GTC(GPU Technology Conference) 기조연설에서 위와 같이 발언하며 메타버스의 시대를 선언한 것으로 유명합니다. 엔비디아는 당시 가상세계를 넘나들며 협업하고 실제 물리법칙에 근거한 실시간 시뮬레이션이 가능한 ‘옴니버스’ 플랫폼을 선보인 바 있죠. 이를테면 자신들의 기술이 메타버스를 구현할 것이라는 야심을 드러낸 겁니다.

메타버스 메타버스 메타버스란 무엇인가?                 1

  • 카카오톡 공유하기 메타버스 메타버스란 무엇인가? kakaotalk
  •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메타버스 메타버스란 무엇인가? naver
  • 네이버 밴드에 공유하기 메타버스 메타버스란 무엇인가? band
  • 페이스북 공유하기 메타버스 메타버스란 무엇인가? facebook
  • 트위터 공유하기 메타버스 메타버스란 무엇인가? twitter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메타버스 메타버스란 무엇인가? kakaos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