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자산운용 준법감시인 승인필 제190620-11





| 4. 조금 더 친해지기!



전체적인 그림을 보니 이제 좀 더 친해진 느낌적인 느낌! 결국,


1) 과세표준을 낮추기 위해서 소득공제를 가능한 많이 받는 것


2) 산출세액을 낮추기 위해서 세액공제를 가능한 많이 받는 것


두 가지가 직접적인 목표가 될 것이다! (연말정산 더 받자고 근로소득을 줄일 수는 없지 않은가!)
여기에서 잊으면 안 되는 내용. 연말정산은 세금을 탈루하거나, 소득을 얻기 위해 하는 것이 아니라는 사실이다. 연말정산은 (이미 낸 세금)과 (각종 공제가 반영된 확정세금)의 갭을 돌려주거나(=환급 받는다), 덜 걷힌 세금을 더 내는(=추가징구)하는 절차인 것이다! 하지만 우리의 보다 뚜렷한 목표는 더 낸 세금을 돌려받기 위해 “이런저런 소비활동 혹은 금융활동을 해왔습니다” 라는 것을 증빙하는 것으로 볼 수 있겠다.




| 5. 소득공제? 세액공제?


전략목표(=①소득공제, ②세액공제 많이 받기)가 뚜렷해졌으니, 하나씩 파고들어가면 운영 전술 또한 명확하다! 각종 공제요건을 달성하는 것은 금융활동뿐 아니라 자리잡은 소비습관 또한 매우 중요하게 작용한다. 1년 내내 열심히 해온 활동의 보상으로 급격히 늘어난 환급세액을 보게 된다면 기쁨의 눈물을 흘릴 터! 다음 내용으로 ‘연말정산을 위한 올바른 소비습관’을 하나하나 뜯어보도록 하겠다.




본 칼럼과 관련한 저작권은 삼성자산운용에 있습니다. 저작권자의 허락 없이 본 칼럼을 복제 및 배포하는 행위는 금지됩니다. 본 칼럼은 특정상품에 대한 투자권유 또는 투자광고의 목적으로 제작된 자료가 아닙니다. 본 칼럼은 작성 시점에서 신뢰할 수 있다고 판단되는 각종 자료와 통계 자료를 이용하여 작성되었습니다. 그러나, 본 칼럼의 내용은 확정적이지 않으며, 향후 변경될 수 있으므로, 미래에 대한 보증이 될 수 없습니다. 또한, 본 칼럼에서 소개하는 투자방법은 개별 투자자들의 특수한 상황을 감안하지 않은 일반적인 내용으로써, 본 칼럼을 참고한 일체의 투자행위에 대한 최종적인 판단은 투자자의 결정에 의하여야 하며, 당사는 투자자의 판단과 결정, 그 결과에 대해 일체의 책임을 지지 않습니다.